일상다반사

시험치러 회기까지 온 김에 아는 동생이랑 같이 온 방어전문점 "남해 바다마차"

 

시험은 합격했는데 머나먼 집까지 갈 생각에 기분이 매우 별로였지요.

 

그래서 맛있다고 소문난 곳을 왔는데...

 

 

비주얼이...음

 

접시가 좀 크면 참치처럼 부위별로 나와 뭔가 있어보일텐데 일단 접시가 작고 방어는 생긴게 거기서 별로 달라보이지 않아요.

 

근데 확실히 대방어라 비주얼과는 달리 상당히 맛있었지요.

 

부위별로 맛 차이는 크게 없었지만 씹는 맛은 조금씩 달라서 신기하게 먹었어요.

 

근데 저 가운데 있는 뱃살은 진짜 참치보다 맛있어요. 입에서 살살 녹음

 

3만원 짜리 중짜 먹었는데 은근 양이 적어서 뭘 더먹을까 했는데 옆 자리에서 방어 머리 큰거를 구워먹더라구요.

 

맛있어보여서 주문했는데 오래걸려서 회 주문할 때 같이 시켜야 함...

 

그래서 못먹나 싶었는데 그 때 손님이 한 테이블 새로 와서 겸사겸사 우리도 시키고 한참을 기다렸지요~

 

 

 

크기도 크고 엄청 맛있고 -_-b

 

확실히 위엄 쩌는 대방어 머리구이.

 

대방어 회보다 맛있었어요.

 

이번 겨울 가기전에 근처 한 번 간다면 꼭 한번 들릴겁니다~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