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

역삼 일식 한잔해

2016.12.13 17:41

 

 

연말이라 친구들과 강남와서 한 잔 했습니다.

 

주말에 불금이라 어딜가도 사람이 바글바글 할 거 같아서 미리 알아보고 간 일식집이예요.

 

역삼 오피스촌에 있어서 평일에는 무조건 예약해야 하지만 주말이라 그런지 우리밖에 없네요 ㅋㅋㅋ

 

 

 

 

 

 

 

 

 

 

일단 수조를 보면서 뭘 먹을지 정합니다.

 

신선한 돔이 뻘겋게 헤엄치고 있네요. 저걸 먹겠습니다. 츄릅

 

 

 

 

 

 

기본 찬입니다.

 

신기하게 여긴 산낙지를 주네요. 멍게랑 같이 잘 먹었습니다.

 

 

 

 

 

7만원짜리 돔입니다.

 

선도 괜찮고 맛있어요.

 

 

 

 

 

 

서비스로 주신 석화입니다.

 

사진으로는 작게 나왔는데 실제로는 댑따 커요.

 

 

 

 

 

 

마찬가지로 나온 초밥이랑 소라 서비스요.

 

여긴 그냥 와사비 나오는데 생와사비 달라면 줍니다. 참고하세요.

 

 

 

 

 

도미머리 구이입니다. 생각보다 작아요 ㅠ

 

매운탕은 따로 주문해야합니다. 5천원이고 괜찮습니다.

 

연말 사람 터져나가는 강남 언저리에서 이렇게 여유있게 먹을 수 있는게 참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작년만 해도 진짜 끔찍했는데 올해는 좀 편하게 보내는 거 같네요.

 

주말 한정으로 강남 인근 조용한 횟집 가실려면 여기도 좋은 선택일듯 합니다. 

 

 

 

 

 

Comment +0

 

 

 

 

 

 

 

개봉역 입구로 들어오는 빌딩에 새로 들어온 모미지쿡이예요.

 

동네에 몇 없는 소중한 일식집이 생겼습니다.

 

특히 라멘은 전멸인 이 동네에 새로운 희망이라고 할 수 있지요.

 

여기는 특이하게 밥&국이 무제한 셀프 리필이 가능합니다.

 

이런 곳은 더더욱 소중하죠 -ㅅ-

 

 

 

 

 

 

 

 

 

 

메뉴는 심플합니다.

 

라멘은 종류별로 다 먹어봤는데 괜찮습니다.

 

다만 탄탄멘은 취향에 따라 다를거 같아요.

 

신기한 것이 밥, 국이 무제한 셀프 & 무료라서 손이 안갈거 같은 사이드가 진짜 맛있습니다.

 

라멘보다 고로케로 놀랐으니...

 

친구랑 두셋 같이 가면 사이드 한 번 시키는 것도 좋을듯 합니다.

 

 

 

 

돈까스는 개봉역에 있는 너랑나랑(?)이 있지만 일식 라멘 & 돈부리는 이 근방 독점입니다.

 

역 넘어 수제 돈까스 집, 돈까스 덮밥도 맛있지만 너무 멀어요.

 

맛도 있고, 가격도 저렴할 뿐만 아니라 무제한 밥&국이 매력적입니다.

 

사장님 친절하기도 하구요.

 

여기 소문만 잘 나면 동네 학생들은 죄다 여기 올지도 모르겠지만 이 동네 학생들 질이 별로라서 -_-

 

괜히 잘해주다가 진상으로 돌변할 확률이 좀 있네요. 알아서 잘 하시겠지

 

 

 

 

단점도 명확합니다.

 

반지하인 점이 좀 그렇고, 개봉동이라는 위치(...)가 치명적입니다.

 

동네 분식집조차 고전 중인 이 동네에서 부디 오래오래 잘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Comment +1

  • 모이지쿡팬 2017.04.30 02:42

    공감하는바입니다 ㅋㅋ
    착한학생들도많기를^^바래요 ㅎㅎㅎ
    정말 성공하길바라는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