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다반사

 

신도림이 교통도 좋고 만나기도 편해서 술마시러 자주가는 편입니다.

 

코젤도 맛있고 히카리도 좋고...하여간 괜찮은 곳이 많습니다.

 

그런데 자주가니 질려요.

 

그래서 신도림 1번출구 말고 2번출구 쪽 맛집을 찾아보았습니다.

 

 

 

 

 

 

코리안 이자카야(...)를 표방하는 도림상회입니다.

 

주변사는 사람 말로는 평소 줄이 길어서 엄두가 안나는 곳이라 합니다.

 

그래서 오픈 18시 딱 맞춰갔는데 아무도 없었음(...)

 

사장님 혼자서 하는거라 여긴 뭐든지 셀프입니다.

 

가격은 모든 안주 8,900원

 

 

 

 

 

 

신기하게도 여긴 맛없는 메뉴가 없습니다.

 

이름만 차지하는 맛없는 메뉴는 다 쳐낸듯요.

 

여기서 베이컨라멘, 관자빠다야끼, 소라버터구이, 육회를 먹었습니다.

 

 

 

 

 

 

육회는 해동상태가 영 별로라서 그저 그랬는데 나머지는 매우 맛있었습니다.

 

특히 소라버터구이는 기대도 안했는데 최고의 소주 안주였습니다.

 

배고파서 시킨 라멘은 전문점도 아닌데 제 입맛에 맞았던게 매우 신기했습니다. 맛있어요.

 

근데 솔직히 우동이 더 맛있어보였음 OTL

 

안주 저렇게 먹고 술도 적당히 먹었는데 5만원이 안나왔습니다.

 

여기 진짜 괜찮네요.

 

일단 다 먹고 2차갑니다.

 

 

 

 

 

 

그 건물 지하(...)에 있는 상하이포차입니다.

 

탕수육이 먹고 싶어서 왔어요

 

 

 

 

 

 

탕수육 맛있습니다. 나름 배부른 상황에서도 저거 다 먹고 나왔네요.

 

맨날 신도림 1번출구만 가다가 2번출구 가니 여기도 먹을 곳이 많네요.

 

앞으로 자주 갈 예정입니다.

 

 

 

 

 

 

 

 

Comment +0

 

 

파주 금릉역 주변에 있는 간결하고 심플한 찹쌀 탕수육 전문점입니다.

 

가게 이름은 "탕수육"

 

 

 

 

 

 

파는 메뉴도 달랑 탕수육 하납니다.

 

일반맛과 매운맛 선택이 가능합니다.

 

반반도 달라면 줍니다.

 

 

 

 

반반의 위엄입니다. 가격치고 양이 엄청 많아요.

 

일반이나 매운걸 시키면 부먹으로 줍니다.

 

찍먹 하실 분들은 반반 시키면 이렇게 찍어 먹기 좋게 줍니다.

 

일반 맛은 그냥 순한 일반 탕수육 맛, 매운 맛은 뭔가 매콤한 사천소스에 김치를 섞은 듯한 맛이 납니다.

 

호불호가 갈리는 맛이 될테니 반반 시키세요.

 

소스 더 달라면 더 주네요.

 

산처럼 쌓아줘서 2인이 먹기는 조금 부담스러운 양이긴 합니다. 셋이서 드세요.

 

 

 

 

 

찹쌀 탕수육인데다가 바로 튀겨줘서 뜨겁고 맛있습니다.

 

고기와 튀김은 매우 좋은데 일반 맛 탕수육 소스가 조금 평범합니다.

 

물론 맛집 기준에서요. 요즘 중국집은 탕수육 맛 없는데가 태반이라서요. 

 

집 근처에 있으면 일주일에 한 번은 꼭 먹을거 같아요.

 

배달 안되고 픽업은 된답니다.

 

금릉역 주변에 사시면 일단 한 번 가시는걸 추천합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파주시 금촌동 986-5 미라클프라자 | 탕수육
도움말 Daum 지도

Comment +0